애플의 완전히 새로운 데스크탑 컴퓨터인 맥 스튜디오는 지난 금요일(3/18) 1차 출시국에서 정식 출시되었습니다.

맥 스튜디오 작업 화면

맥 스튜디오 제품 출시 후 많은 외국 전문가들은 개봉기와 사용후기 등을 공개했습니다.

국내는 아직 출시전이지만 맥 스튜디오를 미리 접해본 전문가들의 사용후기를 통해 맥 스튜디오에 대한 디테일한 부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맥 스튜디오 성능 사용후기

맥 스튜디오의 디자인은 빅사이즈의 맥미니 같은 느낌이지만 성능은 훨씬 더 강력합니다.

맥 스튜디오 디자인

맥 스튜디오는 맥북프로 14인치와 16인치에서 선택 할 수 있는 M1 Max 칩 모델과 최대 20코어 CPU, 64코어 GPU 및 32코어 뉴럴엔진을 특징으로 하는 새로운 M1 Ultra 칩으로 구성할 수 있습니다.

M1 Ultra 칩을 탑재한 맥 스튜디오는 2019년 12월에 출시한 맥 프로보다 더 빠른 성능을 제공합니다.

특히 맥 스튜디오는 맥 프로 최고 옵션인 28코어 Intel Xeon W 프로세서를 탑재한 모델의 긱벤치 멀티코어 점수 19,956점 보다 훨씬 빠른 23,500~24,000점의 멀티코어 점수를 얻었습니다.

M1 Ultra 칩이 탑재된 맥 스튜디오의 가격은 539만원부터 시작하지만 맥 프로의 인텔칩 최고사양인 28코어 CPU 모델은 1,734만원으로 M1 Ultra 맥 스튜디오보다 3배나 비쌉니다.

더버지(The Verge)의 모니카 친(Monica Chin)은 비디오 감독이 동영상 작업하는 것을 몇 시간동안 지켜 보면서 ‘번개 같이’ 빠르다고 평가했습니다.

  • 맥 스튜디오의 첫번째 테스트는 맥 스튜디오와 스튜디오 디스플레이 리뷰 동영상을 만드는 작업이었습니다.
  • 비디오 감독인 베카 페르시아스(Becca Farsace)는 어도비 프리미어와 미디어 인코더 앱으로 동영상을 제작했습니다.
  • 우리는 동영상 작업을 몇 시간동안 지켜봤으며, 작업하는 동안 맥 스튜디오의 속도가 얼마나 빠른지 느낄 수 있었습니다.
  • 맥 스튜디오는 모든 부분에서 맥 프로보다 훨씬 뛰어났습니다.
  • 맥 스튜디오는 Sony FX3의 4K, 10비트 영상 소스를 어도비 프리미어 앱에서 프록시 없이 4배속으로 전체 해상도를 번개 같은 속도로 재생했습니다.
  • 다른 컴퓨터에서 이 정도의 영상 소스 작업은 잘 해야 절반 정도의 해상도로 작업할 수 있습니다.
  • 맥 스튜디오는 영상 소스를 2배속 또는 4배속 속도로 재생할 때 스페이스바를 누르고 재생과 중지를 반복할 때 동영상 지연이 전혀 없었습니다.

식스 컬러의 제이슨 스넬(Six Colors)의 맥 스튜디오 긱벤치5의 점수를 공개했습니다.

맥 스튜디오 성능

맥 스튜디오는 애플에서 만든 맥 컴퓨터 중 역대 최고 성능을 보여주는 것은 분명합니다.

맥 스튜디오의 벤치마크 점수가 보여주는 것처럼 실제 동영상 작업을 테스트 한 결과 맥 스튜디오의 번개 같은 속도는 성능의 종결자임이 확실합니다.

맥 스튜디오의 외장포트 사용후기

모든 맥 스튜디오 모델 뒷면에는 Thunderbolt 4 포트 4개, USB-A 포트 2개, HDMI 포트 1개, 10기가 비트 이더넷 포트 1개, 3.5mm 헤드폰잭이 있습니다.

맥 스튜디오 외장 포트

M1 Max 칩을 장착한 맥 스튜디오의 전면은 USB-C 포트(10Gb/S) 2개와 SD 카드 슬롯이 있고, M1 Ultra 칩을 장착한 맥 스튜디오 전면에는 Thunderbolt 4 포트(40Gb/s) 2개와 SD 카드 슬롯이 있습니다.

네트워크는 Wi-Fi 6 무선 연결과 Bluetooth 5.0 그리고 10Gb 이더넷을 지원합니다.

식스 컬러(SIX colors)의 제이슨 스넬(Jason Snell)은 맥 스튜디오의 사용자 입장의 외부 연결 포트 배치는 디자인 보다 기능을 선택하는 맥 스튜디오의 스토리라고 극찬했습니다.

  • 맥 스튜디오는 핵심은 예술 작품이 아니라 컴퓨터로 사용 할 수 있도록 설계된 제품이라는 것입니다.
  • 사용자가 컴퓨터 전면에 포트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면, 애플은 포트를 전면에 배치했습니다.
  • 즉 디자인보다 기능을 선택하는 것이 맥 스튜디오의 스토리입니다.
  • 애플은 사용자 기반의 연결성 측면에서 맥 스튜디오의 모든 부문을 활용했습니다.
  • 맥 스튜디오를 사용한 첫날 맥 스튜디오 전면의 SD 카드 슬롯을 2번 사용했으며, 전면 USB-C 포트에 키보드를 연결했습니다.
  • 후면에는 4개의 Thunderbolt 4, 2개의 USB-A, HDMI, 헤드폰 잭 및 10Gb 이더넷 포트와 같이 전체 포트 어레이가 있습니다.
  • 맥 스튜디오와 아이맥 프로의 뒷면으로 케이블을 연결해서 사용했으며, 더 이상 USB 허브나 추가 포트가 필요 없습니다.

맥 스튜디오의 연결 및 확장성은 맥 스튜디오의 성능과 마찬가지로 사용자 중심의 필요한 포트로 충분히 구성되어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결론

전반적으로 전문가들은 맥 스튜디오에 대한 모든 부분에 대해서 극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맥 스튜디오는 컴퓨터에서 가장 중요한 ‘성능’과 ‘연결 및 확장성’의 2가지 토끼를 잡은 진정한 게임 체인저입니다.

맥 스튜디오의 가격은 M1 Max칩을 장착한 10코어 CPU, 24코어 GPU, 32GB 메모리, 512GB SSD 모델은 269만원이며, M1 Ultra 칩을 장착한 20코어 CPU, 48코어 GPU, 64GB 메모리, 1TB SSD 모델은 539만원입니다.

국내 출시일은 아직까지 미정이며 늦어도 4월경에는 출시될 것으로 예상합니다.

더버지(The Verge)의 유튜브 동영상에서 맥 스튜디오의 놀라운 성능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관련글

맥 스튜디오 vs 맥 미니 비교, 나에게 맞는 맥 컴퓨터는?
외국 전문가들의 애플 스튜디오 디스플레이 사용후기: 예상과 다른 성능
외국 전문가들의 아이폰SE 3 사용후기: 진부한 디자인의 최신 성능

출처: MacRumors